여백
> INVEST > 부동산
남산골한옥마을에서 ‘꽃도 보고, 봄도 먹고’내외국인 함께하는 100인의 봄식탁, 화전놀이, 화관 만들기 등
   
▲ 남산골 한옥마을 '꽃도 보고, 봄도 먹고' 행사 포스터. 출처=서울시

서울시는 28일 삼짇날을 맞이해 남산골 한옥마을에서 오는 30일 오전 11시 30분부터 오후 3시까지 한옥마을 내에서 삼짇날 세시행사 ‘꽃도 보고, 봄도 먹고’를 개최한다고 전했다.

남산골 한옥마을은 강남에 갔던 제비가 돌아오고 본격적인 봄을 알리는 길한 날인 ‘삼짇날’을 기념해 내외국인이 함께 할 수 있는 볼거리(공연), 먹을거리(음식), 즐길 거리(체험)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예로부터 꽃이 피기 시작하는 삼짇날에 여성들이 들판으로 나가 자유롭게 꽃놀이를 즐기고 화전놀이를 하며 봄을 즐겼다. 이번 행사는 여성들이 자유롭게 봄을 즐길 수 있는 의미 있는 날이라고 생각해 ‘WOMEN'S DAY’ 를 콘셉트로 여자들을 위한 봄날을 구성했다. 남산골 한옥마을을 찾는 내외국인 모두에게 한국의 봄을 느낄 수 있도록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남산골 한옥마을은 전통적인 놀이 체험보다 ‘여자들을 위한 봄’이라는 주제로 여성들의 봄놀이, 봄나들이에 적합한 공연과 체험 프로그램을 풍성하게 구성하여 선보일 예정이다. ▲볼거리 공연 <봄, 여자의 풍류> ▲먹을거리 <100인의 봄 식탁> ▲즐길 거리 <진달래 화전놀이>,<삼짇날 세시주 체험>, <한글엽서> 등의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유‧무료로 제공한다. 특히 삼짇날은 여성들을 위한 날인만큼 행사에 참여하는 모든 여성 관람객들은 무료로 <한복입기> 체험을 즐길 수 있다.

남산골 한옥마을은 지하철 충무로역 인근 서울 중구 퇴계로24길 28 일대에 위치하고 있다.

김서온 기자  |  glee@econovill.com  |  승인 2017.03.28  14:30:20
김서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