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INVEST > 부동산
서울시, 택지개발지구에 도시관리 가이드라인 제시시민 생활패턴 및 공간적 여건변화 고려한 종합적 주거지 관리방안
   
▲ 서울시 대규모 택지개발지구 권역별 현황. 출처=서울시

서울시는 27일 택지개발지구내 공동주택 재건축 가능시기가 단계별로 도래함에 따라 기존의 단순 주택재건축에서 벗어난 지역맞춤형 도시관리방안을 마련하기로 했다. 서울시 51개 택지개발지구 전체에 대한 체계적 공간구조와 발전방향 등을 고려한 도시관리방안을 마련한다는 것이다.

서울시내 대규모 택지개발지구에 대해 시민 생활패턴 및 공간적 여건변화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한 주거지 관리방안 모색 필요성이 도래함에 따라 준공된 택지개발지구는 그간의 대규모 주택과 택지공급, 아파트의 집단적 공급 등 기존의 목적에서 벗어나 시대적·공간적 요구사항 수용이 필요한 상황이다.

이에 서울시는 기존 대규모 주택지에 대한 지속가능성을 고려한 도시계획적 차원의 종합적인 정비방향을 마련했고 구체적 실현을 위해 ‘대규모 택지개발지구 도시관리방안 마련’ 용역을 4월에 발주키로 했다.

‘대규모 택지개발지구 도시관리방안 마련’에 있어 지역주민 의견수렴 및 자치구와 서울시 거버넌스 구축에 따른 협력적·보완적 도시관리방안에 대한 논의의 장도 마련할 예정이다. 이와 더불어 서울시는 도시계획국내 ‘도시계획 정책자문단’을 활용해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 의견수렴 및 심도있는 논의도 병행한다.

김학진 도시계획국장은 “택지개발사업 완료 후 지역의 도시환경과 시대적 패러다임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미래 지향적 도시관리방향 정립으로 합리적이고 체계적 도시관리가 가능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서온 기자  |  glee@econovill.com  |  승인 2017.03.27  15:22:17
김서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