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IT > MWC
[MWC 2017] SKT, MWC 2017서 어린이 ICT 체험관 운영···GSMA 공식초청ICT체험관 티움모바일, 어린이 정보격차 해소 위해 스페인 가다
   
▲ 출처=SK텔레콤

세계 최대 이동통신산업박람회 ‘모바일월드콩그레스 2017 (MWC 2017)’에서 SK텔레콤의 어린이 ICT 체험관이 운영될 전망이다. 

SK텔레콤은 MWC 2017 기간 동안 스페인 바르셀로나 몬주익 공원 유니버스 플라자(Universe Plaza)에서 ICT체험관 ‘티움 모바일(T.um Mobile)’을 구축·운영한다고 21일 밝혔다. 체험관 개관은 세계이동통신사업자협회(GSMA)의 공식 초청을 받아 이뤄졌다.

‘티움 모바일’은 2014년부터 어린이 정보 격차를 해소하기 위해 만든 ICT 체험관이다. 그동안 전국 25곳을 누비며 약 16만 명의 어린이들을 만나왔다. 증강현실(AR)·가상현실(VR)·홀로그램 등 첨단 ICT 기술을 체험할 수 있고 스마트 로봇을 활용한 코딩 스쿨도 운영한다. 

SK텔레콤은 2.5톤에 달하는 전시관 구조물과 각종 ICT 장비를 한국에서 바르셀로나로 항공 수송한다. 티움 모바일은 세계 최초의 이동형 체험관으로 48시간 이내 구축 및 철거가 가능하도록 설계됐다. 티움 모바일(T.um Mobile)은 ‘YOMO(Youth Mobile Festival)’ 전시관 정문 앞 광장에 넓이 400㎡, 높이 9m 규모의 피라미드 에어 돔(Air Dome) 형태로 구축될 예정이다.

YOMO는 GSMA가 UN의 SDGs(Sustainable Development Goals지속가능개발목표)의 취지에 공감해 창의적 인재 육성을 위해 만든 어린이 청소년을 대상 축제다. MWC 기간에 함께 개최된다.
 
SK텔레콤은 어린이들의 특성 및 눈높이에 맞춘 다양한 ICT 체험 프로그램을 준비하고, ‘티움 모바일’을 방문한 어린이를 대상으로 ‘IT활용 인문교실’과 ‘알버트 코딩교실’을 운영할 계획이다.
 
‘IT활용 인문교실’은 ▲증강현실(AR) 동화교실 ▲가상현실(VR) 과학교실 ▲홀로그램(Hologram) 역사교실로 구성되어 있으며, SK텔레콤의 코딩교육용 로봇 ‘알버트’를 활용한 ‘알버트 코딩교실’은 ▲앱(App.)을 이용한 코딩왕 알버트 ▲수학 능력을 키우는 덧셈왕 알버트 ▲스포츠를 접목한 축구왕 알버트 등의 콘텐츠를 제공한다.

윤용철 SK텔레콤 PR실장은 “한국과 세계의 ICT 꿈나무들이 더 큰 꿈을 꾸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조수연 기자  |  jsy@econovill.com  |  승인 2017.02.21  09:14:52
조수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