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IT > 스타트업
와디즈, 다양한 영화 상품 출시···<눈길>, <사일런스> 등“최근 크라우드펀딩 성공 영화, 흥행도 성공하며 수익률 기록”

와디즈가 영화 크라우드펀딩 성공에 힘입어 다양한 영화 상품을 출시하고 있다고 7일 밝혔다.

최근 와디즈에서 증권형 크라우드펀딩을 진행한 <판도라>, <너의 이름은.> 등의 영화들은 흥행에 성공해 투자자들이 큰 수익을 얻었다. 와디즈는 더 많은 투자자에게 기회를 제공하고 다양한 장르의 영화 제작을 지원하기 위해 영화 크라우드펀딩을 추가로 진행하고 있다.

먼저 지난 3일부터 크라우드펀딩을 진행한 영화 <눈길>은 일제 강점기 서로 다른 운명으로 태어났지만 같은 비극을 살아야 했던 종분(김향기)과 영애(김새론) 두 소녀의 이야기를 다룬 감동 드라마다. 오픈한 지 30분 만에 목표금액 4000만원을 달성했으며 지난 6일 목표금액을 3억원으로 증액한 후에도 성공을 거뒀다.

이 영화는 삼일절 개봉 예정으로, 예상 손익분기점인 관객수 19만명을 넘길 경우 수익이 발생하기 시작하며 관객수가 증가할수록 더 높은 수익률을 기대할 수 있다.

또한 와디즈는 영화 <사일런스>의 크라우드펀딩을 진행하고 있다. 이 영화는 앤드류 가필드, 리암 니슨 등 유명 배우가 출연하고 전미비평가협회 '2016 올해의 영화 10'에 선정되는 등 호평을 받고 있다. 오는 28일 국내 개봉을 앞두고 15일까지 크라우드펀딩을 진행하며 목표 금액은 3억원이다.

영화 <사일런스> 프로젝트는 영화 수입사인 메인타이틀픽쳐스가 무기명식 무보증 공모사채(회사채)를 크라우드펀딩 형태로 판매하는 상품이다. 이는 영화 흥행성적에 따라 손실률이 발생하는 보통의 영화상품에 비해 손실 가능성이 훨씬 적다는 설명이다. 관객 수 50만 명 미만 시 기본 표면 금리 10% (6개월 환산 금리 5%)가 적용되며 50만 명 이상 도달 시에는 관객 수 구간에 따라 추가 금리가 제공된다.

이 밖에도 와디즈는 영화 <블리드 포 디스>와 <엄마의 공책: 기억의 레시피> 크라우드펀딩을 진행하고 있다. <블리드 포 디스>는 전설의 미국 복서 '비니 파지엔자'의 실화를 다룬 영화로 올 3월 국내 개봉을 앞두고 있다. 이 상품은 지난 달 26일부터 오는 16일까지 진행되며 목표 금액은 5000만원이다. 예상 손익분기점은 관객 수 13만명이다.

영화 <엄마의 공책: 기억의 레시피>는 엄마와 아들 간의 따뜻한 이야기를 담은 가족드라마로 오는 5월 개봉 예정이다. 크라우드펀딩은 오는 10일까지 진행되며 목표 금액은 1억 5000만원이다. 이미 목표 금액의 80%를 모집해 크라우드펀딩 성공을 거두고 추가 투자자를 모집하고 있다. 투자자 중 희망자에 한해 '엄마에게 보내는 영상편지'를 엔딩 크레딧에 삽입하는 특별 이벤트도 진행하고 있다.

윤성욱 와디즈 비즈니스실 이사는 “와디즈는 영화 <판도라>부터 애니메이션 <너의 이름은>, 다큐멘터리 <뚜르> 등 다양한 문화 콘텐츠를 제공하여 관심 있는 영역에 직접 투자까지 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며 “투자자는 영화 투자 외에도 유망 스타트업, 중소기업의 비상장주식 및 채권에 투자하는 것도 가능하다”고 말했다.

조수연 기자  |  jsy@econovill.com  |  승인 2017.02.07  10:50:28
조수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