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IT
LG유플러스, 전국 지하철에 LTE 기반 와이파이 제공"와이브로 기반 와이파이 대비 데이터 전송속도 및 품질 우수"
▲ 출처=LG유플러스

LG유플러스는 전국의 지하철에서 스마트폰으로 데이터를 무료 이용할 수 있는 LTE 기반 와이파이(Wireless Fidelity, 근거리 무선통신)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7일 밝혔다.

현재 대부분의 지하철 구간에는 와이브로(Wireless Broadband Internet, 무선 광대역 인터넷) 기반의 와이파이 서비스가 제공되고 있으며 일부 객차에만 LTE 와이파이 장비가 설치돼있다. 최근 정부가 실시한 이동통신 서비스 품질평가 결과 지하철 역사의 와이파이 속도는 향상됐지만 와이브로를 기반으로 하는 객차 내 와이파이 품질은 여전히 미흡해 개선이 필요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에 LG유플러스는 LTE 주파수를 지하철 와이파이 서비스 제공에 활용키로 결정하고 1만6000여개의 기지국을 추가로 구축하는 한편, 지난달 설 연휴를 기점으로 서울 지하철 1호선~8호선 및 공항철도, 부산 지하철 1호선~4호선 객차 내에 LTE를 지원하는 와이파이 장비 구축을 완료하고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향후 LG유플러스는 연내 3만여 개의 기지국을 추가로 증설하고, 서울 지하철 9호선과 수도권, 대구, 광주, 대전 지하철은 2월 말까지 장비 구축을 마무리 지어 3월 3일부터는 전국 지하철에 LTE 기반의 와이파이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LG유플러스 측은 “전국 지하철 객차 내에 LTE 기반 와이파이 서비스를 제공하는 건 LG유플러스가 이동통신 3사 중 처음”이라고 말했다. 앞으로 LG유플러스 이동통신 서비스 이용 고객들은 스마트폰에 와이파이 설정을 켜두면 유심(USIM) 자동인증을 통해 무료로 와이파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된다.

이어 “LG유플러스의 지하철 와이파이 서비스는 LTE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하기 때문에 기존의 와이브로 기반 와이파이 대비 데이터 전송 속도가 빠를 뿐만 아니라 커버리지가 넓고 품질이 우수하다.”고 설명했다.

조수연 기자  |  jsy@econovill.com  |  승인 2017.02.07  10:09:34
조수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