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INVEST > 부동산
'부동산 침체 신호탄'? 1년 만에 아파트 값 하락 확인

지난 해 '분양 광풍'을 일으키며 상승했던 아파트 가격이 1년만에 하락한 것으로 조사됐다.

   
▲ 출처=뉴시스

5일 KB국민은행 주택가격동향조사 결과에 따르면 1월 전국 아파트 중위가격은 3억319만원으로 전월인 2016년 12월 3억337만원보다 18만원 떨어졌다. 아파트 중위 매매가가 하락한 것은 작년 2월 이래로 11개월만이다.

중위가격은 아파트 매매 가격을 순서대로 나열했을 때 중앙에 위치하는 가격을 의미한다.

중위가격 기준 작년 한해 동안 5000만원 이상 상승했던 서울의 아파트의 낙폭이 가장 컸다. 1월 서울 아파트의 중위가격은 5억9585만원으로 전월인 2016년 12월 5억9828만원보다 243만원 떨어졌다.

강남 지역의 하락이 눈에 띄었다. 강남 11개 구의 중위 매매가는 1월 기준 7억3617만원으로, 작년 12월(7억4082억원) 보다 465만원 하락했다.

서울 근교 수도권의 중위 아파트 가격도 소폭 내려갔다. 지난해 12월 3억9860만원에서 올해 1월 3억9784만원으로 76만원 하락했다.

지방의 경우 경북과 경남 지역 아파트 가격이 크게 하락했다. 경북 지역은 1억5273만원에서 1억5162만원으로 111만원이 떨어져 서울을 제외하고 낙폭이 가장 컸다.

대구(-91만원)는 광역시 중 유일하게 하락했고, 이밖에 경남(-87만원), 충남(-35만원), 충북(-27만원) 지역도 각각 떨어졌다. 

정부의 11.3 부동산대책 시행과 미국의 기준금리 인상 등의 영향으로 가격하락에 대한 우려감이 깊어진 영향이다.

한편 전국의 주택매매가격의 상승폭(0.02%)도  전월대비 둔화됐다. 수도권(0.04%)은 서울(0.03%), 인천(0.01%), 경기(0.05%)에서 모두 전월대비 상승하며 상승세 지속했지만 상승폭은 둔화됐다.

 

 

 

이윤희 기자  |  stels.lee@econovill.com  |  승인 2017.02.05  17:06:25
이윤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