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INVEST > 부동산
신반포14차아파트 최고 34층 단지로 재탄생인접단지와의 조화 고려해 아파트 동배치 조정
   
▲ 반포아파트지구 내 신반포14차아파트(2주구) 배치도. 출처=서울시

서울시는 지난 1일 제3차 도시계획위원회를 개최하고 반포아파트지구 내 신반포14차아파트(2주구) 예정법적상한용적률 결정(안)을 ‘수정 가결’ 시켰다고 2일 밝혔다.

신반포14차아파트는 고속버스터미널과 고속버스터미널역(9호선)과 가까운 거리에 위치한 단지로서 임대주택 33세대를 포함해 총 279세대, 용적률 299.94% 이하, 최고층수 34층 이하 규모로 예정법적상한용적률 계획이 수립됐다.

서울특별시 도시계획위원회 심의에서 심도 있는 토론을 거쳐 수정 가결 됐다. 주요 내용으로는 인접단지와의 조화를 고려해 아파트 동배치를 조정했다.

이에 따라 서울 반포 아파트지구 내 신반포 14차 아파트(2주구)는 최고 34층 이하, 임대주택 33가구 등 279가구로 재건축 추진이 가속화 될 전망이다.

신반포 14차 아파트는 서울시 서초구 신반포로23길 31에 위치하고 있으며 총 178세대, 1개동으로 구성됐다. 1983년 11월 입주해 올해 33년째를 맞이했다. 전용면적 104㎡의 경우 현재 13억에서 14억원 사이에서 거래되고 있다.

김서온 기자  |  glee@econovill.com  |  승인 2017.02.02  21:12:22
김서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