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IT > 스타트업
자동차 O2O 카닥, GS칼텍스로부터 투자 유치로 사업 확장카카오와 GS칼텍스의 강력한 협업모델 구축
▲ 출처=카닥

카닥은 지난해 카카오 케이벤처그룹의 투자에 이어 GS칼텍스의 신규 투자를 유치함으로써 더욱 공격적인 사업 확장에 나설 예정이다.

국내 대표 자동차 O2O 서비스 카닥이 GS칼텍스로부터 전략적 투자를 유치했다고 22일 밝혔다.

특히 GS 칼텍스의 오프라인 인프라와 네트워크를 활용해 수입차 메인터넌스(경정비) 서비스인 카닥 테크샵의 외형 확대 및 성장 가속화를 추진할 뿐 아니라, 양사의 파트너십을 기반으로 카닥 외장수리, 카닥 워시 부문의 추가적인 신규 사업도 확대해나갈 계획이다. 이외에도 공동상품을 기획하는 등 다양한 협업 방안을 추가적으로 마련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번 GS칼텍스의 투자 유치로, 카닥은 온라인(모바일) 서비스 강자인 카카오와 오프라인(제조업)의 강자인 GS칼텍스의 온라인·오프라인 양대 핵심 주주사를 전략 파트너로 확보하게 되어 신규사업 성장의 강력한 발판을 마련할 수 있게 되었다.

이준노 카닥 대표는 “자동차 애프터마켓에서 카닥의 사업 노하우에 카카오와 GS칼텍스의 온·오프라인 자산 및 경쟁력을 결합하여 혁신적인 O2O 서비스의 결실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조수연 기자  |  jsy@econovill.com  |  승인 2016.12.22  14:54:30
조수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