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INVEST
여의도 빌딩 저층부 트렌디한 먹거리 넘친다K-타워 상업시설 전속 임대대행사 JLL, OTD코퍼레이션의 ‘District Y’ 유치

최근 지어지는 오피스 빌딩들의 한가지 특징이라면 지하뿐 아니라 건물의 '얼굴'에 해당하는 저층을 전면적으로 F&B 등 리테일 공간으로 조성한다는 것이겠다.

   
▲ 여의도 K-타워 조감도. 출처=JLL

여의도 'K-타워(가칭)'와  시티플라자 등도 저층 일부가 트렌디한 복합 F&B 공간으로 꾸며질 예정이다. 

13일 글로벌 종합 부동산 서비스 회사인 JLL 코리아는 K-타워에 대한 상업시설 전속 임대대행 용역 계약을 이번 달에 체결했다면 이같은 계획을 밝혔다.

K-타워는 KTB자산운용의 부동산펀드를 통해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45-1에 지하 5층~지상 15층, 연면적 4만7388.3㎡규모의 업무 및 상업시설로 개발되는 신축 건물이다. 2017년 2월 준공을 목표로 공사를 진행하고 있다.

JLL은 K-타워의 지하2층부터 지상 2층까지 4개층 대부분의 공간을 트렌디한 복합 F&B 개념의 ‘District Y’ 브랜드로 채우는 임대차 계약을 성사했다. ‘District Y’는 단일 F&B임차인으로서는 가장 큰 규모로 입점하는 사례로서, 셀렉트 다이닝 개념의 ‘파워플랜트’, ‘오버더디쉬’를 성공시킨 외식 기업 OTD코퍼레이션이 운영하게 된다. K-타워에는 OTD 코퍼레이션의 주요 브랜드인 ‘파워플랜트’, ‘오버더디쉬’, ‘마켓 로커스’ 이외에 선앳푸드의 ‘모던물랑’ 등의 대표적인 F&B 브랜드가 입점하게 된다. 

JLL 리테일팀의 김낙균 이사는 “금융기관이 밀집한 여의도 중심부에 위치한 K-타워는 신축 건물로서 주변의 노후화된 건물 대비 격조 있는 분위기를 제공하며 여의도 젊은 직장인의 다양한 취향을 충족시킬 수 있는 강력한 임차인의 유치가 중요했다.”며, “District Y라는 고객 유입력이 강하고 업스케일한 브랜드를 유치함으로써 레스토랑, 카페, 펍, 마켓을 원스탑으로 즐길 수 있는 지역 내 상징적인 상업시설로 구현시키고자 한다”라고 밝혔다.

JLL은 또한 여의도 IFC몰 인근에 위치한 시티플라자 건물에 대한 전속 임대대행 및 자산관리사로 선정되어 지상 1-3층의 저층부를 리테일 공간으로 재단장 중에 있다. 허영만 화백의 만화 ‘식객’에 소개된 식당을 현실화시킨 ‘식객촌’의 입점이 확정돼 올해 12월에 오픈 예정이다. 식객촌의 수하동, 한옥집, 짓네스시,국가대표찜닭, 용호낙지, 쉐프디쿠진이 입점된다.

 

 

이윤희 기자  |  stels.lee@econovill.com  |  승인 2016.10.13  11:19:42
이윤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