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LIFE&PEOPLE
여름철 피부관리, 세안 단계부터 신경써야

여름철에는 무더운 날씨로 인해 세안을 하는 횟수가 늘어나면서 피부에 자극을 주기 쉽다. 땀과 피지, 자외선 등도 여름철 피부관리를 어렵게 하는 원인이다.

지친 피부를 보호하기 위해서는 노폐물을 제거하는 세안 단계부터 신경써야 한다. 모공 속에 있는 노폐물을 제거하면서도 예민해진 피부를 진정시켜주는 것이 중요한데, 최근에는 피부와 유사한 pH농도로 알려진 약산성 클렌저 찾는 소비자들이 늘고 있다.

◇ 피부타입에 따라 골라 쓰는 세타필 클렌저

세타필은 피부 타입에 따라 건조하고 민감한 피부를 위한 '세타필 젠틀 스킨 클렌저'와 지성 피부를 위한 '세타필 오일리 스킨 클렌저' 외에도 바 타입의 '세타필 젠틀 스킨 클렌징 바'까지 다양한 약산성 클렌저를 보유하고 있다.

세타필 젠틀 스킨 클렌저는 건조하거나 민감한 피부도 편안하게 사용할 수 있는 대표 약산성 보습 클렌저로 세정력과 탁월한 보습력을 인정받았다. 겔 타입의 부드러운 제형이 피부 천연 보호막을 과도하게 제거하지 않고 노폐물만을 산뜻하게 씻어낸다.

지성 피부를 위한 세타필 오일리 스킨 클렌저는 무더운 여름철 과다하게 분비된 피지와 유분, 번들거림을 잡아주고 보습 포뮬러가 수분을 채워 유수분 밸런스를 정상 pH로 맞춰준다. 투명한 겔 타입 제형이 물과 만나 미세하고 촘촘한 거품을 만들어내 노폐물은 말끔하게 씻어주고, 피부 본연의 건강한 장벽을 지켜준다.

◇ 풍성한 거품 CNP 퍼펙트 베리어 세라 클렌저

CNP차앤박화장품의 'CNP 퍼펙트 베리어 세라 클렌저'는 거품 세안을 선호하는 소비자를 위한 약산성 클렌저로 버블 타입으로 만들어졌다. 풍성한 거품이 메이크업 잔여물과 피부 노폐물을 말끔하게 지워주고 피부 보호와 피부 장벽에 도움을 주는 세라마이드 성분을 함유해 세안 후에도 당김이 덜하고 촉촉한 보습 효과를 가지고 있다.

석류추출물과 무화과, 더덕, 레몬밤잎 추출물 등 식물성 성분들이 자극을 최소화해 피부 부담 없이 사용할 수 있다.

◇ 클렌징과 마사지, 빌리프 더 트루 팅쳐 클렌징 스틱

빌리프의 '빌리프 더 트루 팅쳐 클렌징 스틱 카모마일'은 약산성 스틱 타입 클렌저로 클렌징과 동시에 피부 표면을 부드럽게 마사지할 수 있다. 고대 허브 농축 추출법인 '팅쳐(Tincture)'를 통해 추출한 카모마일 추출물과 꽃잎 원물을 비롯, 천연 유래 성분을 함유해 클렌징 과정에서 칙칙하고 푸석해진 피부에 생기를 부여한다.

고체 스틱이 부드러운 마사지 효과를 전달하고 촘촘한 거품입자가 노폐물을 닦아낸다. 이외에도 미네랄오일, 알코올, 합성향 등을 첨가하지 않아 민감한 피부도 사용할 수 있다.

◇ 말캉한 곤약이 각질케어, 베리 굿모닝 마일드 클렌저

아모레퍼시픽의 '베리떼 굿모닝 마일드 클렌저'는 각질과 피지 때문에 아침 메이크업이 힘들었던 여성들을 위한 모닝클렌저다. 거품이 나지 않는 젤 타입 클렌저로 천연 곤약 입자가 콧망울 옆 또는 입가 주변의 각질을 부드럽게 제거해 피부를 매끈하게 가꿔준다. 또한 히알루론산과 카모마일 추출물을 함께 넣어 매끈하고 촉촉한 마무리감을 제공한다.

김봉수 기자  |  bsk@econovill.com  |  승인 2016.07.12  12:59:22
김봉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