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LIFE&PEOPLE
[뷰티 item] '자외선 차단, 머리부터 발끝까지’ 여름철 스타일링 팁
▲ 출처= 마귀할멈 빗자루, 비오템, 크리니크

더운 날씨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자외선으로 인한 피부 손상을 걱정하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다. 하지만 자외선은 피부만 손상시키는 것이 아니라 머리카락도 손상시킬 수 있기에 머리부터 발끝까지 자외선 차단 관리를 하는 것이 좋다. 헤어를 위한 오일, 에센스 에서부터 얼굴과 보디를 위한 자외선 차단제까지. 머리부터 발끝까지 건강하고 촉촉한 피부를 만들 수 있는 선 케어 아이템을 제안한다.

♦ 자외선 차단, 왜 해야 하는가
흔히들 자외선 차단을 ‘하면 좋은’ 부가적인 관리라고 생각하기 쉽다. 하지만 자외선 차단은 피부와 헤어, 그리고 건강을 위해서 여름철 꾸준히 진행하는 것이 좋다. 먼저 피부는 자외선에 2시간 이상 노출될 경우 피부 장벽이 손상돼 색소 침착, 주름, 탄력 저하 등 각종 피부 트러블을 유발할 가능성이 있다. 머리카락의 경우 헤어 에센스나 오일로 보습막을 형성해주지 않으면 쉽게 손상돼 갈라짐 등의 손상을 입을 수 있다.

♦ 헤어 선케어 라미화장품 마귀할멈 빗자루 헤어
마귀할멈 빗자루 헤어 에멀전은 가볍고 프레시한 타입의 헤어 에멀전으로 동백오일, 겨우살이 추출물 등의 영양성분이 촉촉한 보습력을 선사한다. 건조한 모발에 충분한 수분감을 부여해 열 스타일링과 외부 환경 스트레스로부터 모발을 보호해준다.

마귀할멈 빗자루 헤어 오일은 끈적임 없이 가벼운 타입의 헤어오일로 아보카도 오일, 호호바씨 오일 등이 모발에 영양분을 채워준다. 은은한 향기가 퍼지는 퍼퓸 오일로 사용시 상쾌함과 촉촉함을 동시에 느낄 수 있다. 자외선에 손상된 머릿결을 보다 촉촉하게 만들고 싶다면 헤어 에멀전과 오일을 사용해 찰랑거리는 머릿결을 만들어 볼 수 있다.

♦ 피부 선케어 비오템 유브이 수프림 에버 브라이트 프로텍티브 실키 플루이드
비오템 유브이 수프림 에버 브라이트 프로텍티브 실키 플루이드는 피부 깊숙이 침투하는 장파UVA까지 효과적으로 차단해 피부 속부터 지켜주는 자외선 차단제다. 부드러운 텍스처로 촉촉하게 피부에 스며들어 자외선을 차단시켜준다.

스킨 케어 마지막 단계 후 피부에 적당량을 펴 바른 후 3~4시간 간격으로 덧발라준다. 특히 야외에서는 자외선을 과다 접촉하는데다 땀, 미세먼지 등으로 자외선 차단제가 쉽게 지워질 수 있어 꾸준히 덧발라주는 것이 중요하다.

♦ 보디 선케어 크리니크 에스피에프50 바디 크림
크리니크 에스피에프50 바디크림은 솔라스마트 기술로 UVA와 UVB으로부터 안정적으로 피부를 보호해주는 자외선 차단제다. 외부 활동 시 자외선으로 인한 피부 손상을 예방할 수 있도록 도와주고 항산화 성분이 외부 환경의 자극으로부터 피부를 보호해준다. 또한 민감한 피부에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유분감 없는 타입의 제품이다.

흔히 선크림을 바를 때 얼굴에만 바르는 경우가 많은데 얼굴 외에도 노출이 많은 신체 부위에는 보디용 선크림을 발라주는 것이 좋다. 먼저 외출 15분~20분 전에 햇볕에 노출되는 몸의 부위에 발라준다. 수영 후 또는 땀을 많이 흘린 후에는 타월 등으로 닦아낸 다음 덧발라 주는 것이 좋다.

임한희 기자  |  newyork291@econovill.com  |  승인 2016.06.15  12:56:53
임한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