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CAR > 모터쇼
[2016 베이징모터쇼] 현대차 ‘베르나 콘셉트 모델’ 최초 공개
   
▲ 사진 = 이코노믹리뷰 DB

현대자동차는 25일(현지시각) 중국 국제전람센터 열린 ‘2016 베이징 국제 모터쇼’에서 현지형 베르나(위에나)의 콘셉트 모델을 최초로 공개했다.

현대차가 선보인 중국형 신형 ‘베르나’ 콘셉트 모델은 중국 20~30대 젊은 세대를 타깃으로 만들어진 도심형 세단이다. 중국의 도로 특성에 맞춰 승차감을 집중 개선한 것이 특징이다. 정제된 디자인과 더 넓어진 실내 공간, 안전·편의 사양도 대폭 강화했다.

이 차는 2010년 8월 출시 후 지금까지 총 107만 대가 판매됐다. 해당 차급 시장 판매량 부동의 1위를 지키고 있다.

   
▲ 사진 = 이코노믹리뷰 DB

이번에 선보인 신형 모델은 올 하반기부터 중국 창저우 공장에서 생산된다.

현대차의 중국 합작법인인 베이징현대 총경리인 이병호 부사장은 “이번 모터쇼에서 친환경 기술과 함께 현대차만의 미래 모빌리티 철학을 바탕으로 혁신적인 이동 수단과 새로운 라이프 스타일을 제안할 것”이라고 말했다.

여헌우 기자  |  yes1677@econovill.com  |  승인 2016.04.25  16:37:57
여헌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