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COMPANY > 포커스
원추위, 차기 보험연구원장 지원자 다음주 면접 실시

후임 원장 공모 작업에 착수한 원장후보추천위원회(이하 원추위)가 18일 지원자 면접을 실사한다. 현 강호 보험연구원장은 오는 4월 임기 만료를 앞두고 있다.

11일 10곳 보험사로 구성된 원추위는 오는 18일 신임 원장 지원자들의 면접과 총회 날짜를 확정할 예정이다. 면접이 진행되면 유력 후보가 판가름날 전망이다.

원추위는 생명보험사 5곳(삼성생명, 한화생명, 교보생명, 흥국생명, 라이나생명)과 손해보험사 5곳(삼성화재, 동부화재, 메리츠화재, 더케이손보, 농협손보)의 사장 10명으로 이뤄져 있다.

앞서 원추위는 지난달 18일 원추위를 꾸려 원장 공모 절차 등을 논의했다. 공모 일정에 따라 서류심사와 면접 절차를 거쳐 최종 후보자를 추천할 방침이다.

보험연구원장의 근무형태는 상임, 임기는 3년이다. 지난 2013년 3대 원장에 취임한 강호 원장이 지난 10일 연임 지원을 철회함에 따라 4월4일 임기를 마친다.

김남희 기자  |  nina@econovill.com  |  승인 2016.03.16  14:27:29
김남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