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CAR
FCA그룹 ‘3.0 에코디젤’ 워즈오토 10대 엔진 3년 연속 수상
   
▲ 사진 = FCA코리아

FCA 그룹은 자사의 3.0L 에코디젤(EcoDiesel) V6 엔진이 미국의 자동차 전문 매체 워즈오토(WardsAuto)가 뽑은 ‘2016 10대 엔진(10 Best Engines for 2016)’에 선정됐다고 15일 밝혔다.

이로써 FCA 그룹의 3.0L 에코디젤은 3년 연속으로 워즈오토 10대 엔진에 선정되었다. 특히 2년 연속으로 디젤엔진으로는 유일하게 10대 엔진에 뽑혀 클린디젤 부문의 대표적인 엔진으로 등극했다.

FCA 그룹은 3.0L 에코디젤 엔진의 연소 관리를 개선함으로써 연비를 향상시켰고, 토크 관리 기술을 개선해 주행 중 또는 출발 시 부분 부하(part-throttle) 성능도 향상시켰다. 또 보다 정교한 토크 관리를 통해 더욱 부드럽고 안락한 승차감을 제공한다.

FCA 3.0L 에코디젤 엔진은 국내에서는 프리미엄 대형 SUV 지프 그랜드 체로키에 탑재되어 241마력(@4,000rpm)의 최고출력과 최대토크 56.0kg·m(@1,800rpm)의 강력한 성능을 발휘한다. 특히 1,800rpm의 낮은 영역대에서부터 최대토크를 발휘해 편안한 드라이빙의 즐거움을 선사한다.

FCA 코리아의 파블로 로쏘 사장은 “FCA 그룹의 에코디젤 엔진이 3년 연속 10대 엔진에 선정된 것은 파워트레인 엔지니어링 기술과 노하우 향상을 위한 끊임없는 노력의 결과”라며 “특히, 프리미엄 SUV인 그랜드 체로키의 럭셔리 세단과 같은 온로드 주행 성능과 동급 최강의 오프로드 성능을 모두 가능하게 하는 최고의 심장”이라고 말했다.

한편 FCA 그룹은 6년 연속으로 워즈오토 10대 엔진 수상작을 내놓으며 앞선 엔진 기술력을 자랑했다.  

여헌우 기자  |  yes1677@econovill.com  |  승인 2015.12.15  09:41:18
여헌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