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IT
LG전자 디자인, 일본을 홀리다굿 디자인 상 수상

LG전자의 디자인 경쟁력이 일본을 매혹시키고 있다. TV 등 주요 가전제품들이 일본 최고 권위의 '굿 디자인 상'을 대거 수상했다는 소식이다. 일본 '굿 디자인 상'은 58년의 오랜 전통을 자랑하며 해마다 1000개 이상의 기업에서 3000개 이상의 제품들을 출품한다. 글로벌 4대 디자인상 중 하나로 평가받고 있다.

LG전자는 29일 일본디자인진흥회가 주관하는 '굿 디자인상 2015'에서 자사의 울트라 올레드 TV, 코드제로 싸이킹, 트롬 트윈워시 등 총 18개의 제품이 본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 출처=뉴시스

울트라 올레드 TV와 코드제로 싸이킹은 총 1338개의 본상 수상작 중 '베스트 100 디자인'에 선정되는 영예를 안기도 했다. '2015 레드닷 디자인상'에서 각각 본상과 대상을 차지한 쾌거를 또 한 번 누린 셈이다.

울트라 올레드 TV의 경우 측면 두께가 5㎜대에 불과한 아트 슬림 디자인과 안정적인 스탠드 디자인이 호평을 받았다. 코드제로 싸이킹은 메탈 디자인을 통해 무선 청소기 이미지를 잘 반영했다는 후문이다.

이 밖에도 LG전자는 트롬 트윈워시, 초단초점 미니빔 등이 '굿 디자인 상'을 수상했다.

최진홍 기자  |  rgdsz@econovill.com  |  승인 2015.09.29  13:56:01
최진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