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LIFE&PEOPLE > 스포츠
[프로야구] 롯데-한화, 10-9 역전승…'장성우 끝내기 투런포''엎치락뒤치락' 짜릿한 재역전 드라마
   
▲ 롯데 장성우. 출처=뉴시스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가 한화 이글스에 짜릿한 역전승을 거뒀다.

롯데 자이언츠는 10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2015 타이어뱅크 KBO리그 한화 이글스와의 홈경기에서 8-9로 뒤진 연장 11회말 장성우가 역전 끝내기 2점 홈런을 터트려 10-9로 승리했다.

이날 롯데는 4회 말 정훈의 역전 3점 홈런으로 단숨에 전세를 뒤집은 뒤 5회 2사 후 3안타와 볼넷 4개를 묶어 대거 5득점, 8-2로 점수 차를 벌렸다.

한화는 8회초 최진행의 2루타로 1점을 만회하고 9회초에는 이용규의 우선상 2루타 등 집중 6안타로 5점을 뽑아 8-8까지 따라잡았다. 한화는 8-8로 맞선 11회 초 김태균이 솔로 홈런으로 터트려 승리를 거머쥐는 듯 했다.

그러나 롯데는 11회말 2사 2루에서 장성우가 승리를 지키려 등판한 한화 송은범의 초구를 받아쳐 2점 아치를 그리며 재역전 드라마를 만들었다.

11회 초 김태균이 솔로홈런을 날렸으나, 공수 교대 후 롯데 장성우의 역전 2점홈런이 터지며 승부가 결정났다.

김유영 기자  |  wqkql90@econovill.com  |  승인 2015.04.11  07:57:37
김유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