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CAR > 모터쇼
[2015 서울모터쇼] 쉐보레, '차세대 스파크' 세계 최초 공개 "안전, 편의사양 경차 뛰어 넘어"
   
▲ 사진 = 조재성 기자

쉐보레가 2일, 2015서울모터쇼 프레스데이를 통해 차세대 스파크(Next Generation Chevrolet Spark)를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
 
차세대 스파크는 최첨단 안전 사양과 편의 장비를 비롯해 향상된 주행 퍼포먼스와 정제된 디자인을 선보이며, 향후 전 세계 40개국 이상에서 쉐보레 브랜드로 판매될 예정이다. 
 
차세대 스파크는 기존 스파크 대비 확장된 휠 베이스와 36mm 낮은 전고, 공기 역학적인 유선형 디자인을 통해 주행성능을 향상시키고 실내공간을 확보했다. 또한 견고한 차체 구조는 세밀하고 정확한 핸들링과 안정감을 제공한다는 것이 세보레 설명이다. 

국내에는 1.0리터 3기통 에코텍 가솔린 엔진과 진일보한 성능의 차세대 C-TECH 무단변속기 또는 수동변속기를 적용한 모델이 출시될 예정이며, 도심 주행 연비를 높이는 스톱 앤 스타트(Stop & Start) 기능도 일부 적용된다.

   
▲ 사진 = 조재성 기자

이와 함께 전방 충돌 경고(Forward Collision Alert), 차선 이탈 경고(Lane Departure Warning), 사각 지대 경고(Side Blind Spot Alert) 등 동급 최초로 적용되는 최신 안전 사양을 통해 경차 수준을 뛰어넘는 최고의 안전성을 확보했다.

차세대 쉐보레 스파크는 GM의 대표 경차 생산 공장이자 친환경 태양광 에너지 발전 시설을 갖춘 한국지엠 창원공장에서 생산될 예정이다.
 
한국지엠 창원공장에서 생산되어 ‘마티즈 크리에이티브’로 국내시장에 첫 선을 보인 바 있는 쉐보레 스파크는 지난 2009년 첫 출시 이 후, 글로벌 시장에서 1백만대 판매를 돌파한 베스트셀링 모델이다.


김태환 기자  |  thkim@econovill.com  |  승인 2015.04.02  08:29:23
김태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SPONSORED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