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LIFE&PEOPLE > 문화
[금주의 공연&전시] 연극 ‘런닝머신 타는 남자의 연애갱생 프로젝트'

오늘 하루도 직장에서 잘 뛰셨습니까.

연극 ‘런닝머신 타는 남자의 연애갱생 프로젝트’는 애인과 헤어지고 업무에서 심각한 잘못을 저질러 회사에 가기도 싫지만, 월요일이 되면 또 출근해야 되는 한 남자의 이야기를 다뤘다.

한 남자로 특정하기는 했지만 결국 현대 직장인의 공통적인 모습을 투영시켜서일까.

사회생활을 앞만 보고 달려야 하는 ‘런닝머신’에 비유한 이 연극은 현실감 있는 풍자와 실연당한 이들에게 건네는 위로가 주요 줄거리다.

한편,  ‘런닝머신 타는 남자의 연애갱생 프로젝트’는 앞서 지난해 두산아트센터와 서울프린지네트워크의 ‘프로젝트 빅보이’라는 이름으로 발굴돼 사실적 내용과 미니멀한 오브제가 결합됐다는 평가를 받은 바 있다.

장소 대학로 연우소극장

기간 2013년 9월 4일~15일

백아란  |  alive0203@econovill.com  |  승인 2013.09.02  16:26:22
백아란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연극, #이코노믹리뷰, #백아란, #연극 ‘런닝머신 타는 남자의 연애갱생 프로젝트’, #볼 만한 연극, #런닝머신 타는 남자의 연애갱생 프로젝트, #연우 소극장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